티스토리 뷰

반응형

 

청주시 금천동에 있는 항아리보쌈집에 갔습니다.

점심특선이 보통 주중에만 시행하고 있는 음식점들이 많은데, 이곳은 특이하게 토,일 포함, 언제나 주중 주말 할 것 없이 점심특선이 11시부터 3시까지입니다. (물론 2인 이상 가능이라고 써있더군요)

 

보쌈정식은 1인당 8천원이고, 막국수까지 포함된건 1만원입니다.

2명이서 가서 1인당 1만원짜리 막국수 포함된 보쌈정식을 주문했고, 낙지만두(6000)를 추가했습니다.

 

 

이야~ 한상 차림이 훌륭합니다. 흥부형네 보쌈집보다 보쌈정식이 훨씬더 훌륭합니다.

기본반찬이 양배추 샐러드에 양념장이 곁들이 파채, 쌈무, 호박볶음, 마늘, 목이버섯볶음, 새우젓, 시래기배추국, 쌈장까지 아주 한가득입니다.

 

 

 

 

보쌈고기 접시를 클로즈업 해보았습니다.

적당히 기름이 섞인 보쌈고기(삼겹살)에 김치도 무,배추 두종류에 김치가 매달려있을지도 모르니까 가위까지 함께 주는 저 델리케이트(섬세한)한 센스에 감탄합니다.

 

 

 

이 사진은 막국수입니다. 예쁘게 나왔고, 비닐장갑과 함께 나왔는데, 이걸 찍기전에 빨리 먹을 요량으로 비닐장갑을 끼고 쓱쓱 비비다가 갑자기, 사진!! 사진을 안찍었다!! 하고 비닐장갑을 벗은 후 급하게 찍었습니다.

비주얼이 이미 쓱쓱 비빈것이라서 죄송합니다. 하지만 맛이 아주 끝내줍니다. 막국수가 주인공인줄 알았을 정도입니다.

 

 

 

본 메뉴와 약간의 시간차를 두고 나온 낙지만두입니다.

낙지만두는 사실 김명자 낙지마당에서 식사할 때 가끕 시켜서 먹던 메뉴를 생각하고 주문했는데 여기 낙지만두는 글쎄요. 저 만두 날개가 너무 경화되서 먹을 때 입을 찌릅니다.

물론 보쌈김치 자르라고 주신 가위로 만두 날개 잘라먹었지만, 낙지만두 맛도 그다지 좋진 않습니다. 피가 투명해 보이는건 아마도 라이스페이퍼를 만두피로 쓴 것 같습니다.

 

 

 

개인적인 총평은 항아리보쌈집의 음식 아주 맛있습니다.

특히 주말인데도 점심특선을 먹을 수 있어서 더 좋았습니다.

보쌈고기도 야들야들하고 막국수도 아주 맛있습니다.

단, 낙지만두는 다음에 가면 안시킬랍니다.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끝-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