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책상에 앉아서 무언가를 할 때 발 받침대가 있으면 괜찮겠다는 생각을 해서 인터넷쇼핑사이트에서 발 받침대를 검색을 시작했다.


나무로 된 1만원 이하부터 철제로 된 5만원대 이상까지 있었지만 유독 눈에 들어온건 


IKEA의 DAGOTTO (다고토) 발 받침대였다. 간단하면서도 고장도 안날듯 해서 검색을 해보니 광명점에 있긴한데 19000원이고, 쿠팡으로 주문했더니  25000원 이었다.


그 먼 광명을 가느니 쿠팡의 로켓배송 상품이기도 해서 바로 다음날 받을 요량으로 주문했다.


어김없이 다음날 도착하였고, 


철제와 프라스틱세트로 무게는 가벼운 편이다.



여러나라의 글씨로 내용이 써있으며



포장은 참 깔끔한 편이다.



누가봐도 이해할 수 있게 조립후 올라가지말라고 써있으며 의자에 앉은채로 발을 올리라고 친절하게 그림으로 표새해놓았다.



내용물은 프라스틱 발 받침대와 스텐소재의 지지대




지지대의 조립 방법이 나와있으며 몽키스패너와 십자드라이버는 따로 들어있지 않다.




다 조립 후에는 이렇게 슥 올려놓으면 끝.





대충 끼워보니 잘 맞는다.





동봉되어 있지 않으니 따로 준비한 몽키스패너와 십자 드라이버





미리 들어있던 나사세트 4개를 각각 분리하여 4군데 이렇게 끼워주면 된다.



4군데 모두 꽉 조였음에도 실제로 조립 후 흔들어보면 단차소리가 난다. 하지만 발 밑에 놓고 쓸것이기 때문에 신경은 안쓰이겠지만..





완성 후의 모습이다. 보이는것처럼 고정이 되면 좋겠다는 생각도 드는데 실제로는 따로 고정장치가 없어서 힘을 주면 앞뒤로 움직일 수 가 있다.


사람에 따라서 호불호가 갈릴듯 하다. 


25000원에 산 발 받침대치곤 꽤 세련되어 보이고 해서 마음엔 든다.





댓글
댓글쓰기 폼